오기지마(男木島)―오르막길을 오르다 보면 고향의 향수를 불러일으키는 풍경이 펼쳐진다.

모든 사람이 각자 개성을 갖고 있는 것처럼 세토나이카이에 떠 있는 각 섬도 독특한 문화와 분위기를 품고 있습니다. 오기지마는 다카마쓰항에서 배(메온고우)를 타고 40분 이내에 도착

Read more
1 / 712345...Last »